다문화 가정도 5년째 '출산율 감소'…올 신생아 수, 전년比 5.1%↓

(2018.11.23 )


다문화 가정 출생아 수, 5년째 감소…지난해 1만8000명대 추락
"내국인 부부와 출산패턴 점차 유사해져…한국정서 동조화"
다문화 혼인, 계속 줄다 소폭 반등…이혼은 3.0%↓
'외국인 새댁', 베트남 1위…중국은 계속 감소세, 태국도 늘어


1.jpg

【서울=뉴시스】다문화 가정주부들이 사랑의 송편 빚기 행사에 참여해 송편을 빚고 있다. 



【세종=뉴시스】위용성 기자 = 다문화 가정에서도 출산율이 5년째 감소중이다. 출생아 수는 관련 통계 작성이 시작된 이래 최저치를 찍었다. 전반적인 '저출산' 경향이 다문화 가정에서도 굳어져가는 모양새다. 통계당국은 "한국인 부부의 출산패턴과 거의 유사해지는 흐름"이라고 분석했다.

23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다문화 인구동태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다문화 부부 슬하에서 태어난 출생아 수는 1만8440명으로 1년전 1만9431명보다 991명(5.1%)이 줄어들었다. 집계가 시작된 2008년(1만3443명) 이래 가장 적은 숫자다. 다문화 출생아 수가 정점을 찍었던 2012년(2만2908명)과 비교해선 약 4500명이나 적다.

다문화 가정의 출산이 줄어든 건 결혼이 그만큼 줄어들었기 때문이기도 하다. 지난해 결혼한 다문화 부부는 조금 늘긴 했지만 그전까지는 내리 감소 추세였다. 다문화 혼인은 2010년(3만5098건) 정점을 찍고 6년 동안 1만 건 이상이 줄어왔다. 과거 국제결혼이 급증하던 시절, '베트남 어린신부'와 같은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면서 우리 정부도 결혼이민자 비자발급 기준이나 결혼중개업자에 대한 기준을 강화했기 때문이다.

한편 이같은 추세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다문화 가정 출생아 수가 전체 출생아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2%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기도 했다. 다문화 가정의 출생아 수가 줄어드는 것보다 전체 한국인 출생아 수가 더 가파르게 줄어든 탓이다.

◇'외국인 새댁' 최다는 베트남, 태국도 늘어…"한류타고 왔다"

다문화 결혼을 택한 외국인 아내 국적은 베트남이 27.7%로 가장 많았다. 중국이 25%로 뒤를 이었다. 이 둘은 앞서 2016년 역전됐다. 그 외 특징으론 태국 국적의 신부가 4.7%로 전년(3.3%)보다 증가세를 보였다는 점이다.

통계청은 베트남과 태국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부는 한류 열풍이 이같은 경향을 이끌고 있다고 본다. 김진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 "2016년도부터 베트남 출신자의 혼인건수가 증가했고 지난해엔 특히 태국에서 결혼 이민자가 급증했다"며 "특히 태국의 경우 우리나라에 들어오는 무사증 제도가 있어 국내 입국자 중에서도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고 했다.


2.jpg

【서울=뉴시스】전진우 기자 = 23일 통계청에 따르면 작년 다문화 출생아는 1만8440명으로 전년보다 -5.1% 감소했다. 618tue@newsis.com



한류는 계속 감소세였던 다문화 혼인을 지난해 소폭 반등시키기도 했다. 지난해 다문화 혼인 건수는 2만1917건으로 전년대비 1.0%(208건) 반등했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전체 혼인에서 다문화 혼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8.3%. 전년보다 0.6%포인트 늘었다.

다문화 혼인의 유형별로는 외국인 아내(65.0%), 외국인 남편(19.6%), 귀화자(15.4%) 순이었다. 특히 귀화자 혼인이 전년대비 4.0% 늘었다.

◇다문화 부부, 결혼 8년차에 이혼…이혼 42%는 법정 간다

다문화 부부의 평균 결혼생활은 7.8년으로 조사됐다. 10년 전인 2008년보다는 4.1년이 길어졌다. 이때 평균 결혼생활이란 실제 결혼생활을 시작한 시점에서부터 이혼하기까지의 시간이다. 결혼해 함께 사는 기간이 늘어나고는 있지만 여전히 5년도 채 안 돼 이혼하는 부부가 34.1%로 높았다. 나이로 보면 남편은 48.7세, 아내는 38.9세쯤에 이혼을 택했다.

유형별로 보면 '한국남자+외국여자' 부부가 이혼한 경우가 48.2%로 가장 높았다. 한쪽 또는 양쪽이 귀화자인 경우가 37.6%로 뒤를 이었고, '한국여자+외국남자'의 경우가 14.2%로 나타났다.

또 다문화 부부 중 이혼하는 이들의 42.1%는 재판이혼을 했다. 원만하게 얘기가 잘 돼 협의이혼하는 경우는 57.9%였다. 재판이혼 비율은 국내 부부(19.5%)의 두 배가 넘는다. 다만 다문화 부부에서도 재판이혼 비율은 점차 줄고 협의이혼 비율이 늘어나는 추세를 보였다.

한편 이혼을 택하는 다문화 부부 중 36%는 미성년자녀를 두고 이별했다. 이 숫자는 전년(32%)보다 4%포인트 늘어난 것이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출처 : 뉴시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003&aid=0008927005


조회 수 :
14
등록일 :
2018.12.05
10:52:13 (*.160.107.223)
엮인글 :
http://www.modoobook.org/xe/bbs/19571/62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doobook.org/xe/1957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광고성 글은 지양합니다. 모두지기 2013-10-22 137037
2031 다양성 토크 콘서트에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file 윤병섭 2018-12-07 18
2030 [기사] 다문화 혼인, 전체의 8.3%…작년보다 0.6%p ↑ 신정음 2018-12-05 13
» [기사] 다문화 가정도 5년째 '출산율 감소'…올 신생아 수, 전년比 5.1%↓ file 신정음 2018-12-05 14
2028 [후기] 다국의 날 필리핀 피에스타 늦은 생생 후기! file 권구훈 2018-12-05 15
2027 12월 휴관일을 알려드립니다. file 윤경훈 2018-12-01 17
2026 다양성 인식 개선 캠페인 [다름이 좋-다]의 <모두가 잇는 세상> 영상 공개! file 윤경훈 2018-11-20 27
2025 [모집] 중도 입국 이주 배경 청소년 한국어 교사를 모집합니다 file 안해든 2018-11-20 42
2024 [모집] 번역 자원활동가를 모집합니다 file 안해든 2018-11-20 38
2023 인문학 이야기 후기(2강: 청소년이었거나 청소년을 키우는 우리 "청소년 들여다보기" ) file 신정음 2018-11-20 25
2022 [후기] 청량초등학교 아이들과 함께한 배지 달기 캠페인! (feat. 쿠마몬) file 윤병섭 2018-11-17 33
2021 [모집] 기초한글교실에 참가할 다문화가정 어린이들을 모집합니다. file 윤병섭 2018-11-17 27
2020 [다국의 날] 필리핀 피에스타에 초대합니다! file 안해든 2018-11-12 132
2019 인문학 이야기 후기(1강: 왕따, 가해자이거나 피해자이거나 방관자인 내 아이) file 모두모두 2018-11-09 35
2018 11월 휴관일을 알려드립니다. file 모두모두 2018-11-08 38
2017 [물품후원]_서울여대 교육심리학과 편테레사님 file 신정음 2018-10-31 49
2016 따끈따끈한 신간도서 안내 file 모두모두 2018-10-29 50
2015 다름이 좋다 UCC상영회 안내 - 11.09(금) 오후7:30 file 모두모두 2018-10-29 46
2014 오은교 님의 소중한 도서기증에 감사말씀드립니다 file 윤병섭 2018-10-25 49
2013 [후기] 2018년 동대문구 북페스티벌 덜 생생 후기 file 권구훈 2018-10-17 123
2012 [강연 안내] 책으로 들여다보는 내 아이, 내 아이 이해하기[인문학 이야기] file 모두모두 2018-10-16 309